신용불량자 통장개설 방법과 , 압류 방지 1분만에 알아보기

by    

신용불량자 통장개설 방법과 압류 방지 방법에 대해서 알아 보겠습니다. 신용 불량자가 되어 은행 거래 할 때 제한이 걸리게 되는데 이러면 생활하는데 있어서 매우 불편합니다. 그래서 가족 명의로 통장을 활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포스팅은 신용불량자가 통장을 개설이 가능한 곳 과 통장을 개설 하였을 때 압류 방지 방법에 대해서 정리 하였습니다. 아래 글에서 자세히 보겠습니다

신용불량자 통장개설

사업에 실패 하거나, 하는 일이 잘 풀리지 않아 신용불량자 가 되어 모든 금융 업무가 막히곤 합니다. 신용불량자는 창피한 일이 아닙니다. 사업을 하다 보면 얼마든지 겪을 수 있는 일이죠 원래는 인터넷 은행을 이용하곤 했는데 최근 들어서는 인터넷 이용도 이용이 힘들게 되었습니다.

온라인 은행은 물론 1,2금융권 은행 국민은행, 신한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 기업은행, 농협은행 등 사람들이 보통 자주 쓰는 은행들은 개설이 힘듭니다.

그러나 자주 쓰는 주 은행 말고 증권사, 신용협동조합 은행에서는 통장 개설이 가능합니다.

신용불량자 통장개설

증권사는 지점별로 독립 운영을 하고 있어서 투자 목적으로 계좌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계좌를 확인하는게 어렵습니다. 그래서 가까운 증권사를 이용하여 본인 명의의 CMA통장을 만들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씨엠에이 통장 같은 경우 이자가 높기 때문에 비대면으로만 개설이 가능 합니다.

📢신불자 대출 가능한 상품 자세히 알아보기(신용불량자도 대출이 가능할까?)

📢연체자 대출 자세히 알아보기(7등급, 8등급, 9등급 저신용자분들)

신용 협동조합

신용 협동조합은 좀 생소하실 겁니다. 신용협동조합일안 비영리 금융기관이며 각 지점 별로 독립적으로 운영 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정보 공유가 되지 않기 때문에 신용 불량자가 통장 개설이 가능 합니다.

채무자가 압류 신청을 할 수는 있지만 지점이 1600개 가 넘기 때문에 정확한 지점을 찾아서 압류를 신청하는 것은 힘들기 때문에 사실상 불가능 하다고 봅니다. 신용협동조합은 신용등급에 상관없이 간단하게 통장 개설이 가능합니다.

그 밖의 은행은 지역별로 있는 은행이나 저축은행에서 신용불량자 통장 개설이 가능합니다.

  • 서울 지역 : 스카이은행, 더케이은행, 라이브은행, 에큐온은행, 웰컴은행, OK저축은행, SBI저축은행, JT친애저축은행, 푸은은행, 예가람은행
  • 경기지역 : 페퍼은행, 남양은행, 부림은행, 삼정은행, 세삼은행, 영진은행, 인성은행, 안양은행, 금화은행,

등 이렇게 각종 저축은행이나 지역 은행에서 신용불량자 통장개설을 해 보시길 바랍니다.

📢대출이 연체중인데 대출 가능할까? 연체중 대출 받을수 있는상품 알아보기

신용불량자 벗어나기


제가 알려드린 증권사,신용협동조합 등을 이용해 통장을 개설할 수는 있지만 여러가지 부과적인 서비스를 이용할 수는 없으니 불편한 것은 마찬 가지 입니다. 가장 최선의 방법은 신용 불량자를 해결 하는 방법입니다.

해결하는 방법 중에는 자격에 맞게 개인회생과, 개인파산을 이용하여 빚을 탕감할 수 있습니다.

개인회생


개인 회생의 경우 매월 소득이 있긴 하지만 채무 금액이 커서 채무를 탕감할 수 없을 때 신청할 수 있습니다. 개인 회생이 신청이 되면 최대 3년 기간 동안 빠짐없이 상황을 한다는 조건에 나머지 채무를 면제해 주는 제도 입니다.

정확한 상담은 법무사를 통해서 상담해보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개인파산

개인 파산은 더 이상 채무를 변제할 수 없는 상황일때 이를 면제 시켜주는 제도입니다. 절차가 많이 복잡하고 승인까지 어렵고 많은 시일이 소요되니 전문 법무사를 통해 진행 하는 방법을 추천 합니다.

마치며


신용불량자 통장개설 방법에 대해 알아 보았습니다. 신용불량자는 창피한 것이 아닙니다. 자신감을 가지세요 사업을 하다 보면 실패 할 수도 있습니다. 자신감을 갖고 다시 차근차근 한 걸음 나아가다 보면 반드시 출구는 존재 합니다.

제가 알려드린 통장 개설 등 하나하나 방법을 참고 하셔서 꼭 재기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상으로 신용불량자 통장개설 방법을 마치겠습니다.